주차한 곳이 생각나지 않을 때 손쉽게 찾는 꿀팁!

주차한 곳이 생각나지 않을 때 손쉽게 찾는 꿀팁!

가끔씩 주차를 해놓고 주차 위치를 기억하지 못해 차를 찾는 데 어려움을 겪을 때가 종종 있습니다.

특히 대형 마트나 복합쇼핑몰 등 규모가 큰 주차장을 이용하는 경우 차량의 위치를 찾지 못해서 당황한 적이 한두 번씩은 있으실겁니다.

주차장 - 이미지

주차한 곳이 생각나지 않을 때 손쉽게 찾는 꿀팁!

그럴 경우 주차장에서 차를 좀 더 쉽게 찾을 수 있는 방법은 없을까요?

그런 경우에 닥치게 된다면 가만히 자동차의 스마트키를 머리에 댄 상태로 경적 버튼을 눌러보시면 차를 쉽게 찾을 수 있으시게 됩니다.

스마트키를 머리에 대고 버튼을 누르게 되면 그냥 눌렀을 때보다 더 먼 거리까지 신호가 전달되므로 자동차가 다소 멀리에 있더라도 경적이 울리게 되어 차량의 위치를 파악하기가 쉽습니다.

스마트키를 누르면 차에서 경적이 울리는 원리는 전자기파에 있습니다.

스마트키의 신호 버튼을 누르게 되면 전자기파가 발생하게 되고, 발생한 전자기파가 차량에 전달되면서 소리가 나게 되는 원리인데 이때, 스마트키를 그냥 허공에 대고 버튼을 누르는 것보다 머리에 대고 눌렀을 때 신호가 더 멀리까지 퍼지게 되는 이유는 신체가 안테나 역할을 해서 전자기파의 수신 거리가 늘어나기 때문입니다.

전파공학연구소에 의하면, 자동차 스마트키의 주파수가 신체와 잘 맞는 주파수 대역을 사용하기 때문에 이러한 현상이 발생한다고 합니다.

우리 몸은 전기가 흐르는 전도체로, 머리에 스마트키를 대고 버튼을 누르면 스마트키의 주파수와 우리 몸이 공진현상을 일으키게 되며 공진현상이란 진동을 일으키는 어떤 물체의 영향을 받아 다른 물체가 진동을 일으켜 효과가 증폭되는 현상을 말하는데 뇌의 물 분자가 스마트키의 전자기파 영향을 받아 진동을 일으키게 되고, 이 진동이 스마트키의 전자기파를 더 증폭시켜 신호 출력이 더 높아지게 되는 것입니다.

내셔널 지오그래픽의 연구에 의하면, 스마트키를 얼굴에 대고 버튼을 누를 시 전파 출력량이 많아져 수신 거리가 약 두 배로 증가한다고 하며 스마트키를 턱에 대고 누르는 것만으로 자동차 수신거리가 60m 증가했다는 국내의 실험 결과도 있으니 앞으로 규모가 큰 주차장이나 그 밖의 곳에 주차를 해놓고 차를 찾지 못한다면 이러한 방법을 써보는 것도 괜찮을 듯 싶습니다.

자영업자 고용보험료 지원사업 총정리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