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 건강을 위협하는 망박박리 – 초기 증상부터 수술 후 관리까지”

눈 건강을 위협하는 망박박리 – 초기 증상부터 수술 후 관리까지

망박박리는 많은 사람들에게 다소 생소한 질환일 수 있으나, 이를 경험한 이들에게는 생활에 큰 영향을 미치는 심각한 문제가 될 수 있습니다.

그러나, 불행히도 많은 사람들이 망박박리의 초기 증상을 간과하거나 인지하지 못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이는 초기 진단과 치료의 기회를 놓치게 하여, 결과적으로 더 심각한 시력 문제로 이어질 수 있습니다.

오늘은 망박박리의 원인, 증상, 치료 방법 및 예방법에 대해 자세히 알아보고자 합니다.

눈 건강을 위협하는 망박박리 - 초기 증상부터 수술 후 관리까지

눈 건강을 위협하는 망박박리 – 초기 증상부터 수술 후 관리까지

1. 망박박리란?

망막 박리는 망막이 안구 내벽으로부터 떨어져 뜨게 되는 질환을 의미합니다.

망막이 뜨면 망막에 영양이 공급되지 않아 시세포의 기능이 점차 떨어지게 되며 이러한 상태가 계속되면 망막이 영구적으로 위축되어 실명하거나 안구가 위축됩니다.

망막 박리는 매년 1만 명에 1명 정도 발생하는 흔한 질환입니다.

망막 박리는 주로 중년 이후에 발생하지만, 모든 연령에서도 발생할 수 있는 심각한 안과 질환입니다.

눈 건강을 위협하는 망박박리 - 초기 증상부터 수술 후 관리까지

눈 건강을 위협하는 망박박리 – 초기 증상부터 수술 후 관리까지

2. 망박박리가 생기는 이유

망막 박리는 대부분 망막에 구멍이 생긴 상태인 망막 열공에 의해 발생합니다.

망막에는 눈의 내부를 채우는 젤리처럼 끈적끈적하고 투명한 유리체가 밀착되어 있으며 이러한 유리체가 고도 근시나 노화로 인해 액화되고 빈 공간이 생기면 망막과 분리됩니다.

이때 유리체가 망막을 잡아당기게 되어 망막이 찢어지거나 구멍이 생깁니다.

이러한 손상 부분을 통해 액체가 유입되면서 결국 망막이 떨어지게 되는데, 이를 ‘열공 망막 박리’라고 합니다.

이외에도 견인막의 수축으로 인해 망막이 떨어지는 망막 박리, 망막과 맥락막의 염증으로 인해 삼출물이 고여서 망막이 떨어지는 삼출 망막 박리 등이 있습니다.

망막 박리는 근시가 심한 사람, 망막 이상의 가족력이 있는 사람, 눈 수술을 경험한 사람에게 잘 나타납니다.

3. 망박박리의 초기 증상

종종 눈 앞에 떠다니는 것들(비문증)이나 번개 모양의 광선(섬광)을 보는 것입니다.

이러한 증상들은 망막이 떨어지기 시작할 때 나타날 수 있으니 이같은 증상이 나타난다면 즉시 전문가의 진단을 받아야 합니다:

  • 시야에 어두운 그림자 또는 커튼이 내려오는 듯한 느낌
  • 시력 감소
  • 섬광이나 비문증의 갑작스러운 증가

4. 망막박리의 치료

망박박리의 치료는 주로 수술적 방법에 의존하게 됩니다.

1) 눈 주위에 버클을 적용하는 수술

망막을 제자리에 고정시키기 위해 눈의 외부에 실리콘 밴드를 적용합니다.

2) 유리체 절제술

당뇨 등의 원인에 의해 나타나는 견인 망막 박리의 경우 시행되며 유리체 내부의 액체를 제거하고 망막을 제자리에 고정시키기 위해 가스나 실리콘 오일을 주입합니다.

3) 레이저 수술

레이저를 사용하여 망막 주변의 조직을 응고시켜 망막이 다시 분리되는 것을 방지합니다.

눈 건강을 위협하는 망박박리 - 초기 증상부터 수술 후 관리까지

5. 망막박리 수술후 관리방법

망막박리수술을 마친 환자들에게는 수술 후 관리가 무엇보다 중요합니다.

적절한 관리는 회복 속도를 가속화하고, 수술의 성공률을 높이며, 재발을 예방하는 데 큰 도움이 됩니다.

1) 휴식

수술 직후 몇 일간은 특히 눈에 무리가 가지 않도록 충분한 휴식을 취해야 합니다.

무거운 물건을 드는 일, 격렬한 운동, 구부리는 활동 등은 피해야 합니다.

2) 의사의 지시를 따르는 일

가스나 실리콘 오일을 이용한 수술의 경우, 망막이 올바르게 자리 잡을 수 있도록 머리를 특정 방향으로 유지해야 할 수 있습니다.

이러한 지시사항은 회복 과정에 매우 중요하므로, 정확히 따라야 합니다.

눈 건강을 위협하는 망박박리 - 초기 증상부터 수술 후 관리까지

3) 수분 섭취와 영양 관리

충분한 수분 섭취와 균형 잡힌 식단은 회복 과정에 도움이 됩니다.

특히 비타민 A, C, E 및 오메가-3 지방산이 풍부한 음식은 눈 건강에 좋습니다.

4) 안약과 약물 복용

수술 후 염증을 줄이고 감염을 방지하기 위해 안약이나 기타 약물을 처방받을 수 있습니다.

처방된 약물은 정해진 용량과 시간에 맞추어 정확히 사용해야 합니다.

5) 정기적인 검진은 필수

수술 후 회복 과정을 모니터링하기 위해 정기적인 안과 검진이 필요합니다.

이를 통해 수술 부위의 회복 상태를 확인하고, 필요한 경우 추가 치료를 받을 수 있습니다.

6. 마치며,,,

망박박리는 초기에 발견하고 적절히 치료할 경우 회복 가능성이 높은 질환임을 기억해야 합니다.

평소 눈에 무리가 가는 활동을 피하며, 정기적인 안과 검진을 통해 눈 건강을 체크하는 것이 필요합니다.

또한, 망박박리와 같은 질환의 초기 증상을 알고 있으면, 발생 시 즉시 전문가의 진단을 받을 수 있어, 더 나은 치료 결과를 기대할 수 있습니다.

40대 이후 눈 건강 챙기기 – 노안 파헤치기

녹내장의 모든 것 정리

Leave a Comment